마르 6,45-52 주님 공현 대축일 후 수요일

제자들은 늦은 오후 출발하여
저녁에는 호수 한가운데에,,,
새벽에도 뭍에 닺지 못하고
호수에서 맞바람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맞바람에 애를 쓰는 제자들이
어떤 맘으로 그 상황을 대처했는지
하느님께 도와달라 청하며 애를 썼는지
하필 늦은 시간 출발하여 밤에 이 고생을 한다며
원망과 불평가득한 맘으로 애를 썼는지
그것도 아니면 몰아치는 물결 앞에
생각할 겨를도 없이 대처하기만 급급했는지,,
알 수는 없지만
다가오는 예수님을 유령으로 생각하고
겁을 먹은 제자들에 대해
복음사가는 그들이 기적을 체험하고도
오히려 마음이 완고해졌다고 말합니다.

일상안에서 어렵게 느껴지는 일들 앞에서
그 안에 오시는 예수님을 알아보기란
여간 힘든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애를 쓰고 있는 제자들을
보시고
예수님은
다가오셨습니다.

예수님은 늘 우리를 보고 계십니다.
당신의 존재를 보여주려 하시고,
우리가 오해하면 알려주십니다.

캄캄한 밤,
거센 물결,
휘몰아치는 바람,
고된 몸과 마음,
그 안에서 분명 함께 하고 계시는 예수님을
만나는 오늘 되길 희망합니다.

Sr. 최 코르디아


✠ 마르코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6,45-52


예수님께서는 오천 명을 배불리 먹이신 뒤, 45 곧 제자들을 재촉하시어
배를 타고 건너편 벳사이다로 먼저 가게 하시고,
그동안에 당신께서는 군중을 돌려보내셨다.
46 그들과 작별하신 뒤에 예수님께서는 기도하시려고 산에 가셨다.
47 저녁이 되었을 때, 배는 호수 한가운데에 있었고
예수님께서는 혼자 뭍에 계셨다.
48 마침 맞바람이 불어 노를 젓느라고 애를 쓰는 제자들을 보시고,
예수님께서는 새벽녘에 호수 위를 걸으시어 그들 쪽으로 가셨다.
그분께서는 그들 곁을 지나가려고 하셨다.
49 제자들은 예수님께서 호수 위를 걸으시는 것을 보고,
유령인 줄로 생각하여 비명을 질렀다.
50 모두 그분을 보고 겁에 질렸던 것이다.
예수님께서는 곧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용기를 내어라. 나다. 두려워하지 마라.”
51 그러고 나서 그들이 탄 배에 오르시니 바람이 멎었다.
그들은 너무 놀라 넋을 잃었다.
52 그들은 빵의 기적을 깨닫지 못하고 오히려 마음이 완고해졌던 것이다.


 
Gospel Mk 6:45-52
 
After the five thousand had eaten and were satisfied,
Jesus made his disciples get into the boat
and precede him to the other side toward Bethsaida,
while he dismissed the crowd.
And when he had taken leave of them,
he went off to the mountain to pray.
When it was evening,
the boat was far out on the sea and he was alone on shore.
Then he saw that they were tossed about while rowing,
for the wind was against them.
About the fourth watch of the night,
he came toward them walking on the sea.
He meant to pass by them.
But when they saw him walking on the sea,
they thought it was a ghost and cried out.
They had all seen him and were terrified.
But at once he spoke with them,
“Take courage, it is I, do not be afraid!”
He got into the boat with them and the wind died down.
They were completely astounded.
They had not understood the incident of the loaves.
On the contrary, their hearts were hardened.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