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모의 밤 5.13

파티마의 성모 기념일이었던 5월 13일,
수녀원에서는
코로나 19 사태의 극복과 빠른 종식을 위해
애쓰고 있는 모든 이들을 기억하며
성모의 밤을 봉헌하였습니다.

촛불로 불을 밝히고
한 마음으로 묵주기도를 바치며
지치지 않고 이 어둠을 모두가 잘 이겨낼 수 있기를
간절히 희망하는 시간이었습니다.

성모의 밤이 있기 9일 전부터
수녀님들은 기도가 필요한 곳, 필요한 이들을 위해
지향을 담아 9일 기도를 바치며
이 날을 준비했습니다.

유기서원 수녀님들의 전례무, 리코더 연주와
청원자매님들의 노래와 율동이 어우러져
더할 나위 없이 아름다운 성모의 밤이 되었습니다.

사랑의 어머니, 저희 모두를 위하여 빌어주소서.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