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르 1,12-15 사순 제1주일

광야

성령께서 예수님을 광야로 내보내시기 전에
하느님께서 예수님을 세상으로 내 보내셨다.

하느님의 사랑덩어리 예수님께서
세상 사람들에게 아버지의 사랑을 알게 하기 위해서
이 세상 십자가로 내려오셨다.

그리고 우리를
당신의 광야로 초대하신다.

오늘!

-권루카스 수녀


✠ 마르코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12-15


그때에 12 성령께서는 예수님을 광야로 내보내셨다.
13 예수님께서는 광야에서 사십 일 동안 사탄에게 유혹을 받으셨다.
또한 들짐승들과 함께 지내셨는데 천사들이 그분의 시중을 들었다.
14 요한이 잡힌 뒤에 예수님께서는 갈릴래아에 가시어,
하느님의 복음을 선포하시며 15 이렇게 말씀하셨다.
“때가 차서 하느님의 나라가 가까이 왔다. 회개하고 복음을 믿어라.”


 
Gospel Mk 1:12-15
 
The Spirit drove Jesus out into the desert,
and he remained in the desert for forty days,
tempted by Satan.
He was among wild beasts,
and the angels ministered to him.
 
After John had been arrested,
Jesus came to Galilee proclaiming the gospel of God:
“This is the time of fulfillment.
The kingdom of God is at hand.
Repent, and believe in the gospel.”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