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 24,37-44 대림1주 주일(가)


깨어있어라.

두 사람이 같은 일을 하여도
그분은
깨어있는 이를 ,
당신과  눈이 마주치는 이를
데려가신다.

깨어있어라.
새벽의 별처럼

권 루카스 수녀


+ 마태  24,37-44
 
그때에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말씀하셨다. 
37 “노아 때처럼 사람의 아들의 재림도 그러할 것이다. 38 홍수 이전 시대에 사람들은 노아가 방주에 들어가는 날까지 먹고 마시고 장가들고 시집가고 하면서, 39 홍수가 닥쳐 모두 휩쓸어 갈 때까지 아무것도 모르고 있었다. 사람의 아들의 재림도 그러할 것이다. 40 그때에 두 사람이 들에 있으면,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둘 것이다. 41 두 여자가 맷돌질을 하고 있으면,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둘 것이다. 
42 그러니 깨어 있어라. 너희의 주인이 어느 날에 올지 너희가 모르기 때문이다. 43 이것을 명심하여라. 도둑이 밤 몇 시에 올지 집주인이 알면, 깨어 있으면서 도둑이 자기 집을 뚫고 들어오도록 내버려 두지 않을 것이다. 44 그러니 너희도 준비하고 있어라. 너희가 생각하지도 않은 때에 사람의 아들이 올 것이기 때문이다.”

Gospel, Matthew   24,37-44
 
37 ‘As it was in Noah’s day, so will it be when the Son of man comes.
38 For in those days before the Flood people were eating, drinking, taking wives, taking husbands, right up to the day Noah went into the ark,
39 and they suspected nothing till the Flood came and swept them all away. This is what it will be like when the Son of man comes.
40 Then of two men in the fields, one is taken, one left;
41 of two women grinding at the mill, one is taken, one left.
42 ‘So stay awake, because you do not know the day when your master is coming.
43 You may be quite sure of this, that if the householder had known at what time of the night the burglar would come, he would have stayed awake and would not have allowed anyone to break through the wall of his house.
44 Therefore, you too must stand ready because the Son of man is coming at an hour you do not expect.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