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134주년 기념일

하느님의 충실성에 의지하여 걸어온 우리들의 발자취를 돌아봅니다.
급변하는 시대의 요구와 하느님의 뜻을 귀기울여 들으며
우리들의 봉헌의 삶이 세상의 빛과 소금이 되기를 기도합니다.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