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한 7,1-2.10.25-30 사순 제4주간 금요일


“나를 보내신 분은 참되신데 너희는 그분을 알지 못한다.
나는 그분을 안다. 내가 그분에게서 왔고 그분께서 나를 보내셨기 때문이다.”
 
 
유다라는 지역 안에 머물지 않으시고 그 주위 갈릴래아를 돌아다니신 예수님께서
초막절이 되어 형제들이 올라간 뒤에 드러나지 않게 남몰래 유다로 올라가십니다.
 
아니나 다를까 또 성전에 가셔서 가르치시는 모습을 본 예루살렘 사람들이 수군거립니다.
“저 사람이 메시아라면 저 사람이 어디에서 왔는지 몰라야 하는거 아닌가요?”
 
이 소리를 들으시고 예수님께서 모두가 쳐다보도록 큰 소리로 말씀하십니다.
“너희는 나를 알고 또 내가 어디에서 왔는지도 알고 있다.
그러나 나는 나 스스로 온 것이 아니다.“
 
여기까지 말씀을 들으면 저도 그렇습니다.
부모님으로부터 태어났지만
하느님께서 저를 어머니 뱃속에 점지해 주지 않으셨으면 지금 이 자리에 없기 때문입니다.
저도 하느님께서 이 세상에 보낸 사람이라는 것.
 
그런데 그 다음 말씀이 예수님과 제가 다르다는 것을 알게 합니다.
“나를 보내신 분은 참되신데 너희는 그분을 알지 못한다.
나는 그분을 안다. 내가 그분에게서 왔고 그분께서 나를 보내셨기 때문이다.“
 
예수님께서는 하느님과 하늘나라에서 함께 계시다가
아버지께서 세상이 악하고 죄로 가득 찬 것을 보시고 마음 아파하시는 모습을 보고
당신이 세상에 내려가서 구원하겠다고 하시어 아버지께서 아들을 세상에 파견하셨기 때문에
아버지가 참되시다는 것뿐 아니라 아버지를 안다고 증언한 것입니다.
 
나를 이 세상에 보내신 하느님을 나는 얼마나 알고 있는가?
아는 만큼 하느님을 드러내며 살고 있는가?
 
주 예수님!
저의 눈이 당신을 보게 하시고, 저의 귀가 당신의 말씀을 듣게 하시어,
말과 행위로 하느님 아버지를 증언하게 하소서. 아멘.
 
김 요나단 수녀

+ 요한 7,1-2.10.25-30

그때에 1 예수님께서는 갈릴래아를 돌아다니셨다. 유다인들이 당신을 죽이려고 하였으므로, 유다에서는 돌아다니기를 원하지 않으셨던 것이다. 2 마침 유다인들의 초막절이 가까웠다.
10 형제들이 축제를 지내러 올라가고 난 뒤에 예수님께서도 올라가셨다. 그러나 드러나지 않게 남몰래 올라가셨다.
25 예루살렘 주민들 가운데 몇 사람이 말하였다. “그들이 죽이려고 하는 이가 저 사람 아닙니까? 26 그런데 보십시오. 저 사람이 드러내 놓고 이야기하는데 그들은 아무 말도 하지 못합니다. 최고 의회 의원들이 정말 저 사람을 메시아로 알고 있는 것은 아닐까요? 27 그러나 메시아께서 오실 때에는 그분이 어디에서 오시는지 아무도 알지 못할 터인데, 우리는 저 사람이 어디에서 왔는지 알고 있지 않습니까?”
28 그래서 예수님께서는 성전에서 가르치시며 큰 소리로 말씀하셨다. “너희는 나를 알고 또 내가 어디에서 왔는지도 알고 있다. 그러나 나는 나 스스로 온 것이 아니다. 나를 보내신 분은 참되신데 너희는 그분을 알지 못한다. 29 나는 그분을 안다. 내가 그분에게서 왔고 그분께서 나를 보내셨기 때문이다.”
30 그러자 그들은 예수님을 잡으려고 하였지만, 그분께 손을 대는 자는 아무도 없었다. 그분의 때가 아직 오지 않았기 때문이다.


Gospel, John 7,1-2.10.25-30

1 After this Jesus travelled round Galilee; he could not travel round Judaea, because the Jews were seeking to kill him.
2 As the Jewish feast of Shelters drew near,
10 However, after his brothers had left for the festival, he went up as well, not publicly but secretly.
25 Meanwhile some of the people of Jerusalem were saying, ‘Isn’t this the man they want to kill?
26 And here he is, speaking openly, and they have nothing to say to him! Can it be true the authorities have recognised that he is the Christ?
27 Yet we all know where he comes from, but when the Christ appears no one will know where he comes from.’
28 Then, as Jesus was teaching in the Temple, he cried out: You know me and you know where I came from. Yet I have not come of my own accord: but he who sent me is true; You do not know him,
29 but I know him because I have my being from him and it was he who sent me.
30 They wanted to arrest him then, but because his hour had not yet come no one laid a hand on him.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