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고] 7.31 신 자캐오 수녀님의 모친 김 동화 마리아( 84세)선종



주님, 영원한 안식을 그에게 베푸소서
 
신 자캐오 수녀님의 모친 김 동화 마리아(84세)께서
7월 31일에 선종하셨습니다.



기도부탁드립니다.

주님, 그에게 영원한 안식을 주소서. 아멘

빈소 : 대구 파티마 장례식장 301호
장례미사 : 8월 1일 오후 4시
대구 파티마 장례식장 301호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