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 10,7-13 성 바르나바 사도 기념일

오늘 복음은 예수님께서 열두 제자를 파견하시면서 당부하시는 말씀 안에 있는 한 부분을

묵상하게 된다.

에수님은 열두 제자를 파견하시면서 사명을 주시는데 이것은 지금까지 당신께서 해오시던

일과 같이 복음을 선포하고, 환자를 치유하고, 죽은 이를 살리고, 마귀를 쫓아내라는 것이다.

제자들에게 이런 사명을 주시는 것은 제자들이

“거저 받았으니 거져 주는 것”이 마땅하기 때문이라고 하신다.

제자들이 파견 받아서 길을 떠날 때에 갖추어야할 태도는

“전대에 금도 은도 구리 돈도 지니지 말라. 여행 보따리도 여벌 옷도 신발도 지팡이도 지니지 마라.” 고

하신다. 그 시대 사람들이 여행할 때에 꼭 필요로 했던 돈, 여행 보따리, 여벌 옷, 신발, 지팡이 조차도

가지지 말라고 하신다.

이유는 “일꾼이 자기 먹을 것을 받는 것은 당연하기” 때문이라고 하시는데

하느님 나라를 선포하는 일꾼이 수고의 대가로 음식을 얻어먹을 자격은 있다는 것이다.

제자들이 복음을 선포할 때에 취해야 할 태도는

어떤 동네에 들어가든지 하느님의 말씀을 받아들이고 그 집에 머물러도 괜찮을 사람을 찾는

것이다. 머물만한 집을 찾게 되면 그 동네를 떠날 때까지 그 집에 머물면서 그 집 식구들과 함께

먹고 한 식구처럼 지내라고 한다.

하느님 말씀을 선포하는 선교사는 이집 저집 더 좋은 대우를 받을 수 있을까 기웃거리며 옮겨다니는

거지가  아니기 때문이다.

마지막으로 어떤 집에 들어가게 되면 먼저 평화를 비는 인사를 하라고 한다.

“그 집이 평화를 누리기에 마땅하면 너희의 평화가 그 집에 내리고,

마땅하지 않으면 그 평화가 너희에게 돌아올 것이다.”

즉 복음 선포자들은 하느님의 말씀을 선포하기 때문에 하느님과의 관계를 회복할 메시아적인 평화를

빌어주는데 만약에 하느님 나라의 메시지를 선포하는 평화의 인사를 거절하면 그 평화는 그 선포자에게 되돌아 온다고 한다.

메시아적인 평화의 인사를 거절하는 것은 하느님의 말씀을 거절하는 것이고,

하느님의 말씀을 거절하는 것은 하느님과의 관계를 거절하는 행위이다.

하느님과의 관계를 거절하는 자라면 그는 악인에 속한다고  이사야 예언자는 말한다.

이사야 48,22; 57,21을 보면  “악인에게는 평화가 없다.” 고 한다.

그래서 평화의 인사를 거절하는 그들과 싸울 이유도 없지만 그곳에 머물 이유도 없다.

그들 스스로 평화의 인사를 거절했으므로 구원에서 제외되고 모든 관계가 단절된다.

수도자인 우리들도 예수님의 제자로서 하느님 말씀을 선포하는 선교사이다.

꼭 외부에 나가서 선교하는 것이 선교사가 아니라 집 안에서도 함께 사는 이들에게 선교사이다.

복음적 가난에 대해 많은 말도하고, 각자의 기준도 다르지만 우리는 너무나 부유하게 살아간다.

물질적인 부유함 뿐만 아니라 내적인 부유함으로 가득차 있다.

주님은 가난하게 아무 것도 지니지 말라고 하시면서 주님으로 가득차라고 하시지만

우리는 자신 안에 채우고자 하는 욕구는 무진장 많다. 이런 욕구들이 주님을 멀리 몰아내고

자신이 우선이 되어야 하기에 평화가 없다. 내 안에 평화가 없고, 주님과 이웃과의 관계가 단절되면

어디에서 구원을 얻을 까?​

  • 이 예레미아 수녀


​+ 마태 10,7-13  
 ​
그때에 예수님께서 사도들에게 말씀하셨다.
7 “가서 ‘하늘 나라가 가까이 왔다.’ 하고 선포하여라. 8 앓는 이들을 고쳐 주고 죽은 이들을 일으켜 주어라. 나병 환자들을 깨끗하게 해 주고 마귀들을 쫓아내어라. 너희가 거저 받았으니 거저 주어라.
9 전대에 금도 은도 구리 돈도 지니지 마라. 10 여행 보따리도 여벌 옷도 신발도 지팡이도 지니지 마라. 일꾼이 자기 먹을 것을 받는 것은 당연하다. 11 어떤 고을이나 마을에 들어가거든, 그곳에서 마땅한 사람을 찾아내어 떠날 때까지 거기에 머물러라.
12 집에 들어가면 그 집에 평화를 빈다고 인사하여라. 13 그 집이 평화를 누리기에 마땅하면 너희의 평화가 그 집에 내리고, 마땅하지 않으면 그 평화가 너희에게 돌아올 것이다.”


Gospel, Matthew  10,7-13
 
 
7 And as you go, proclaim that the kingdom of Heaven is close at hand.
8 Cure the sick, raise the dead, cleanse those suffering from virulent skin-diseases, drive out devils. You received without charge, give without charge.
9 Provide yourselves with no gold or silver, not even with coppers for your purses,
10 with no haversack for the journey or spare tunic or footwear or a staff, for the labourer deserves his keep.
11 ‘Whatever town or village you go into, seek out someone worthy and stay with him until you leave.
12 As you enter his house, salute it,
13 and if the house deserves it, may your peace come upon it; if it does not, may your peace come back to you.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